(사)홀로세생태보존연구소연구소 소개오시는 길멸종위기곤충곤충생물다양성홀로세생태학교후원안내알림마당
메인메뉴 바로가기
메인콘텐츠 바로가기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홀로세생태보존연구소
    연구소 소개
    멸종위기곤충
    곤충생물다양성
    홀로세생태학교
    후원안내
    알림마당
 
알림마당
후원안내 >
> 알림마당 > 뉴스&이벤트
뉴스&이벤트
PRINT

2022
10.17

[2022-10-17] 가시관을 쓰신 예수님의 얼굴에서 눈물이 흐르고 있습니다. 10여 평 밖에 되지 않는 자그마한 연못이, 예수님의 눈물로 생명을 사랑으로 품는 편안한 서식지가 되었습니다.
No. 108   등록일 : 2022.10.17  
    588

Content image

커다란 바위에서 눈물을 흘리듯 기둥 모양으로 계속 흘러내는 생명수의 힘찬 기를 받아 숱한 생명을 잉태하고 먹여 살리는 생명의 터가 되었습니다. 형태적인 모습도 그렇지만 생태적 역할이 대단합니다. 예수님의 눈물을 모아 만들어진 연못이니 생명이 넘쳐납니다. 꼭 종교적인 의미가 아니더라도 경이로울 수밖에 없습니다. 왠지 모를 좋은 기가 느껴집니다. 자 어떤 종류의 생물들이 살고 있는지 볼까요? 경칩 즈음에 월동을 마친 큰산개구리들이 연못에 알을 낳았습니다. 수십만 개체는 넘을 것 같죠. 


링크: 가시관을 쓰신 예수님의 얼굴에서 눈물이 흐르고 있습니다. 10여 평 밖에 되지 않는 자그마한 연못이, 예수님의 눈물로 생명을 사랑으로 품는 편안한 서식지가 되었습니다. - YouTube

(사)홀로세생태보존연구소
강원도 횡성군 갑천면 갑천로 690번길 156
전화 : 033)345-2254
팩스 : 033)345-7325
COPYRIGHT (C) HECRI ALL RIGHTS RESERVED.Managed by  D'TRUST
환경부